블로그 이미지
이방인의 시선으로 적어나가는 여행 리뷰
더키앙

Notice

Recent Comment

Archive

calendar

            1
2 3 4 5 6 7 8
9 10 11 12 13 14 15
16 17 18 19 20 21 22
23 24 25 26 27 28 29
30 31          
  • 5,831total
  • 3today
  • 2yesterday
2010.08.30 14:02 바깥에서 바깥보기

아이는 무슨 생각을 하고 있었을까.
처음 떠난 이국의 한 바닷가에서 잠시 숨을 내쉬며
낯선 하늘의 구름을 그 투명한 눈빛에 담고 있었을까.
아니면 그 구름을 고스란히 담아낸 물빛에 정신이 팔려 있었을까.

이 낯선 모험에서 아버지의 팔뚝에 딱 붙어선 채,
조금은 두려운 눈으로 또 조금은 신기한 눈으로 바라보는 아이의 눈을 통해
이제 삶이 익숙해질 대로 익숙해져버린 어른은
잊고 있었던 것마냥 세상을 발견한다.

아마도 이 아이의 마음이라면 저 물 위라도 걸을 수 있을 것이다.

- 베트남의 제주도, 푸국섬의 한 리조트에서

posted by 더키앙